티스토리 뷰

"회장님 사랑합니다"..아시아나, 박삼구 회장 위한 이벤트 강요

직원들은 “행사에 반강제적으로 동원됐으며 ‘회장님 기 드리기’라는 명목으로 율동을 춰야 했다”고 밝혔다

행사가 마무리될 즈음 박 회장이 팀별로 모인 직원들에게 다가가면 다 같이 ‘회장님’을 연호하는 가운데 준비한 율동을 춘 사실이 드러났다

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“행사 참석을 강요한 게 아니라 전사적인 독려 차원이었으며 참여를 꺼리는 직원에게 인사상 불이익을 주는 일 역시 없었다”고 해명했다

댓글
댓글쓰기 폼